'생각'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09.06.06 브랜드의 가치
  2. 2009.04.09 당연한 것들은 없다.
  3. 2009.03.26 요즘의 머리속생각들
이야기2009.06.06 18:30


나의 브랜드는?

- 요즘 고민중인 내용입니다.

만약 지금의 회사를 그만둘경우 내 능력은 어느정도일까? 아마 그리 크지않을것이다.
- 자기비하적인 내용이 아닌 매너리즘 혹은 슬럼프 인한 판단이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새로운 도전을 하기에는 자신감이 부족한 것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현재의 내 기술은 다년간 한가지의 업무를 함으로 써 생기는 노하우이고 이것은 시간만 있다면, 혹은 선임만 있다면 해결이 되는 부분이기때문이다.
- 어느 회사나 마찬가지 일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회사는 내가 없어도 잘 굴러간다라는 것이죠. 많은 사람들이 나 없으면... 이라고 시작하는 말을 좋아하고 조심스레 사용을 하지만 정작 회사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다는 것이 문제죠.

그렇다면 회사속의 나로써가 아닌 개인으로써의 브랜드는 무엇일까?
- 현재 진행형입니다. 언제까지 진행형일지 모르는 부분이기도 하구요.

IT에 발을 담근지 어느정도 되는 지금이 나만의 장점을 살려 브랜드를 만들 가장 좋을 기회가 아닐까?
- 얼마전 친구가 우리는 이제 중급이라길래 무슨소리냐고 했다가 알게된 사실입니다. 년차만 되면 중급이 되는가 봅니다.;;

아주 특출나지는 않더라도 꾸준히 노력하다 보면 내가 보는 나 자신에 자랑스러울 때가 오는 그날을 기다리며..
- 일단 지금 당장의 고민을 위해 생각하기보다 무언가를 하면서 고민하기로 했습니다.

## 이글은 지난달에 작성을 한것이며, 현재 진행형이지만, 제 나름대로 제글에 답변을 달아본 것입니다.
## 의외로 한달만에 많은 생각이 바뀌었습니다.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회사에 희생한다?!  (0) 2009.07.10
과정에 대한 생각  (0) 2009.07.02
브랜드의 가치  (0) 2009.06.06
우리는 잊으면 안됩니다.  (4) 2009.05.28
커뮤니테이션... 이게 능력인가  (2) 2009.05.26
영화를 보다 - 의정부 이야기  (2) 2009.05.18
Posted by Zasfe
이야기2009.04.09 08:10

사실 당연한 것은 없다고 생각합니다.

당연한 것들은 EOSTORY 님이 말했듯 더나은 방향으로 개선하기 위한 노력을 단숨에 깨버리는 말이고, 이미 자신이 아닌 다른사람들이 만들거나 바꾼 것들의 가장 나중 형태일뿐입니다. 앞으로 더 나은 무언가가 될수도 있는 가능성을 가진 것이기도 합니다.

"당연하다"는 말을 좋아하지 않습니다. "... 그래서 그런거구나" 를 더 좋아합니다.
원인을 찾고 그게 결과로 만들어 가는 과정을 좋아하다보니, 그 과정을 즐기게 되고, 다른 방향으로 생각해보려는 노력을 하게 됩니다. 가끔은 과정에 묻혀서 방향을 잃어버리는 경우도 발생을 합니다. [주:친구는 이런 것을 보고 삽질한다 라고 표현을 하였습니다.]

하나하나가 모여서 만들어가게되어서 만들어지는 결과는 결코 당연히 이루어지는 것이 아닌 방향성을 가진 것입니다. 그 방향을 더 나은 방향으로 바꿀수 있다면, 가장 나은 것이 되는 것이 되는 것이겠죠. [주:나만 보는 것은 아닐텐데 아직도 그대로 인것들이 너무 많습니다.]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화를 보다 - 의정부 이야기  (2) 2009.05.18
2009년도 1차 지름보고  (4) 2009.05.11
당연한 것들은 없다.  (0) 2009.04.09
블로그를 쓰는 이유는..  (0) 2009.04.03
요즘의 머리속생각들  (0) 2009.03.26
조금 빠른 한해결산  (5) 2008.12.20
Posted by Zasfe
이야기2009.03.26 10:15

요즘은 뭔가를 해도 예전과같은 열정이 나지 않습니다. 무언가 조금이라도 현재보다 나아지길바라면서 손에 잡히는대로 하기도해봤습니다.
하지만 아무도 관심없는 일을 묵묵히 하는 것은 그리 쉬운일이 아님을 알았습니다.

그렇다고 멈춰서기에는 머지않아 닥칠지도 모르는 일들에 대비해야 하기때문에 나아가야하고 준비해야합니다.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연한 것들은 없다.  (0) 2009.04.09
블로그를 쓰는 이유는..  (0) 2009.04.03
요즘의 머리속생각들  (0) 2009.03.26
조금 빠른 한해결산  (5) 2008.12.20
방귀의 특효약?  (0) 2008.10.30
종이봉투 무상제공 의무제도가 시행되었다고 합니다.  (0) 2008.10.21
Posted by Zasfe
TAG 생각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