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

이유

    블로그를 쓰는 이유는..

    요즘 블로그를 하면서 거의 한달에 한번꼴로 포스팅을 하고 있습니다. 완전 댓글확인(?)용도로 사용하고 있는 셈이죠.(댓글알리미를 개발하신분에게 감사드립니다.) 처음 블로그라는 것을 시작하려는 이유는 도아님의 영향이 컷습니다. 컴퓨터관련 업체에 입사를 하고, 여러가지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에 QAOS 를 알게되었고, 사이트 개설에 대한 이야기를 본것이 지금 생각해보면 가장 큰 영향을 준것 일것입니다. QAOS.com을 시작한 이유는 기억은 유한하지만 기록은 영원하다는 생각때문이었습니다. 즉 한번 삽질을 하고 다음에 같은 삽질하지 않기 위해 웹을 통해 하나, 둘씩 올린 팁이 지금의 QAOS.com이 되었습니다. - 도아의 세상사는 이야기 / 비밀글로 질문하지 않았으면 합니다. 제 주위의 누구나가 인정하는 내성..